posted by NGS ok99 2016.11.15 14:57

제2 게놈 장내미생물군.유전체 마이크로바이옴 Microbiome

`제2 게놈` 마이크로바이옴 Microbiome 에 대한 개념은 인체 유전체의 2번째 게놈인 몸속 미생물과 미생물 유전체를 뜻한다. 마이크로비오타 Microbiota 의 의미는 마이크로바이옴과 같은 뜻을 가지고 있다.

인간 게놈은 인체 자체의 유전정보 즉 유전자 집합체 모두를 일걷는다. 제2의 게놈(Second Genome)이 인체 유전자(genome)보다 100배 많은 것으로 밝혀졌으며 이 유전자에 의하여 인체에 미치는 영향력이 매우 크다.

인체 내의 마이크로바이옴(미생물)은 생체대사 조절과 소화능력 및 각종 질병에 영향을 미친다. 또한 마이크로바이옴(세컨 게놈)은 환경변화에 따른 유전자 이상 및 변형과 다음 세대로 전달되는 유전자(DNA) 과정 등 인체의 모든 기능에 영향을 미친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혈액 3cc만으로 50여가지의 암진단 해독 분석 기술과 분변 1그램으로 제2의 세컨 게놈을 분석 할 수 있는 NGS기술을 의료계에 제공하고 있다.

한국의과학연구원 13일자 발표에 의하면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에 대한 연구가 유전체 분석 기업, 제약사, 생활용품 업체로까지 확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사람 몸속 인체 내외부에 공존하는 미생물 유전정보와 미생물 이다. 장내, 표피, 구강, 기관지, 생식기 등 우리 인체 곳곳의 영역에 분포한다.

마이크로바이옴 유전체는 우리 몸속에 존재하는 유전자(DNA)보다 100배 이상 많다.

마이크로바이옴 Microbiome 생체대사 조절, 체질 및 마음건강과 소화능력에 영향을 미쳐 `제2 게놈`으로 평가받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장내 미생물 유전체를 분석하는 것이다. 장에는 약 100조개가 넘는 미생물이 공존하며 산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장내 미생물 유전체를 분석 해독하고 질병과의 연관성 결과에 따라 맞춤형 건강관리 및 질병치료와 예방법을 제안 한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미생물 유전정보는 물론 미생물 간 커뮤니케이션 과정에서 배출되는 나노소포까지 분석해 건강한 미생물 전환을 돕는다.

대장암을 포함한 각종 암에 효과적인 나노소포 기반 신약 개발도 추진한다. 정밀진료 일환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연구에 집중한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장내 미생물은 15분마다 분열해 새로운 유전자를 만들어낸다면서 변화가 불가능한 기존 유전자와 비교해 질병을 치료할 무한한 가능성을 내포한다는 연구를 제시했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유산균 함유량이 높은 김치부터 구강 미생물을 위한 치약, 여성 생식기 미생물 건강을 돕는 여성제품 등도 연구 개발을 완료하고 관련 산업계에 기술을 이전했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1997년부터 인간 마이크로바이옴 연구에 집중했으며 2014년부터 휴먼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5월 오바마 2기 정부 마지막 과학연구 프로젝트로 `국가 마이크로바이옴 계획`을 발표, 2년간 1억2100만달러(약 1400억원)를 투입한다.

한국의과학연구원은 정부 자금을 집중 투입해 Korea Gut Human Microbiome  Microbiota project 연구와 차세대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연구를 더욱 발전시키는 연구를 수행중에 있다.

한국의과학연구원 마이크로바이옴 기사 출처  ☆클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